link

스포일러 없는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후기.

1. 영화를 보고나서 별 비중도 없던 앨런페이지가 출연한 영화를 찾아보고 싶어졌다. 이상도 하지.
2. 미국 역사에서 ‘닉슨’은 이래저래 까이는 호구 대통령이구나. 한국에도 한명이…
3. 판빙빙은 중국의 기본 수출상품 같은 느낌. 블록버스터마다 나오네.
4. 퀵실버를 보니 플래쉬도 보고싶어지네. 어벤저스에는 어떻게 나올까. 그건 그렇고 두 영화에 퀵실버를 킥에스 출연 배우들이 나눠 가진꼴.
5. 이렇게 멋진 각색이라니. 결국 ‘스토리’가 컨텐츠의 중심임을 새삼. 과거와 현재를 다끌어 안으며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이야기라니.

노래는 퀵실버의 테마송.

Jim Croce – Greatest Hits – Time In A Bottle

http://ift.tt/1hHX55J

About these ad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Follow

Get every new post delivered to your Inbox.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