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k

드디어 아스코 파이널. 이 프로그램은 미술계의 날선 관심이 멀어지면서(!) 더 흥미로워 졌다. 다음 시즌이 있다면 5명씩 끊어서 격주로 진행하는건 어떨까. 인원이 적어지니 확실하게 작업에 대한 흥미도가 올라간다.

예상했던 1인이 떨어져서 안타깝지만, 시립 전시도 가봐야 겠다. 무엇보다도 신제현 작가의 팬이 될 것 같아서..ㅎ

예술계 사이코패스 신제현의 리얼스토리
http://ift.tt/1prcVHh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