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eet

이번 전시 기간에는 한명이 오시더라도 매시간 도슨트를 해드리고 있다. 아무리 친절한 관람 인터페이스를 디자인해도 사람 눈빛, 손짓이 오고가는 도슨트를 넘어서긴 힘들다는 생각. 물론 매 전시마다 여러가지 작품 안내 인터페이스를 고민하곤 있지만.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